편집 : 2018.12.17 월 11:34
> 뉴스 > 기업
     
K-푸드, 푸드트럭ㆍ유투브로 뉴욕 점령 나서
aT, 현지 유명 쉐프들과 젊은층에 ‘달고 매운맛' 전파
2018년 10월 11일 (목) 09:45:42 김경호 ggalba@daum.ne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오는 23일(화)까지 미국 뉴욕에서 ‘달콤매콤 한국(Sweet Heat Korea) 캠페인’을 개최한다고 소개했다.

   
소희 쉐프가 순대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뉴욕대학교(NYU), 컬럼비아대학교, 먼로대학, 맨하튼, 하이라인파크 등 뉴욕의 유명 대학교 및 명소에서 약 7,000명의 뉴요커들을 대상으로 전개된다. 

뉴욕에서 활동 중인 유명 쉐프들이 한국의 식재료로 직접 개발한 메뉴를 맨하튼 명소 곳곳에서 푸드트럭을 이용하여 팝업형태로 소개하며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는 쉐프들의 레시피와 이야기를 유튜브로 배포한다.

뉴욕의 명소인 첼시마켓에서 레스토랑 ‘먹바(Mokbar)’의 에스더(Esther) 쉐프는 유자차를 이용한 비빔면을 만든다. 맨하튼에서 미슐랭급 불고기 레스토랑인 ‘꽃(Cote)’을 운영 중인 사이먼(Simon) 쉐프는 신고배와 불고기를 소개한다.

브루클린의 유명 레스토랑인 ‘인사(Insa)’의 소희(Sohui) 쉐프는 대추를 이용한 순대를, ‘데이비스 아이스크림(Davey`s Ice Cream)’의 데이비드(David) 쉐프는 직접 개발한 고추장 아이스크림을 소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에스닉푸드에 관심이 높은 소비주도층으로 부상한 대학생이나 젊은 뉴요커와 같은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하여 한국의 달고(Sweet: 오미자, 대추차, 배, 유차자), 매운(Heat: 고춧가루, 고추장) 맛을 소개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김경호의 다른기사 보기  
ⓒ 급식뉴스(http://www.newsf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급식뉴스소개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버전
회사명 : 넥스트채널 | 전화 : 031-429-8590 | 등록번호 : 경기, 아51345 | 등록연월일 : 2009년 11월 19일 | 제호 : 급식뉴스
발행인 : 김경호 | 편집인 : 김경호 | 발행소 : 경기 안양시 만안구 장내로143 3층(안양동 674-269) | 발행연월일 : 2017년 7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호
Copyright 2010 급식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f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