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9.25 금 11:29
> 뉴스 > 뉴스
     
일본 유치원생, 급식에 나온 포도 먹다가 질식사
2020년 09월 09일 (수) 14:21:37 김경호 ggalba@daum.net

일본에서 4살짜리 유치원생 남자 아이가 급식으로 나온 포도를 먹다 숨져 파장이 일고 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NHK는 도쿄 하치오지(八王子)시 유치원에서 7일 오후 1시쯤 남아가 먹은 포도가 목에 걸려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당시 여 교사가 위태롭던 남아를 발견해 구급차에 태워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졌다.

경시청 확인 결과 급식으로 나온 포도가 목에 걸려 질식사한 것으로 드러났다. 당시 25명의 어린이가 유치원에서 만든 급식을 같이 먹고 있는 상황이었다.

NHK는 일본 소아과학회에 따르면 2013년에도 1세 남아가 포도를 먹다 숨지는 등 어린이가 포도를 먹다가 목에 걸리는 사례가 그동안도 있었다고 전했다.

NHK는 "국가 전문가 회의에서는 보육시설 등에서 일어나는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가이드라인에, 포도를 급식에 사용하는 것을 피할 식재료 가운데 하나로 지정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NHK는 3세 여아가 있다는 30대 어머니를 인용해 "목에 막힐까봐 겁나서 집에서는 아이에게 포도를 주지 않는다"며 "유치원에서도 포도를 작게 잘라내는 등 조심했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김경호의 다른기사 보기  
ⓒ 급식뉴스(http://www.newsf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급식뉴스소개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버전
회사명 : 넥스트채널 | 전화 : 010-8674-8492 | 등록번호 : 경기, 아51345 | 등록연월일 : 2009년 11월 19일 | 제호 : 급식뉴스
발행인 : 김경호 | 편집인 : 김경호 | 발행소 : 경기 안양시 만안구 장내로143 3층(안양동 674-269) | 발행연월일 : 2009년 12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호
Copyright 2010 급식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f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