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8.7 금 12:24
> 뉴스 > 상품
     
‘코코아 폭탄’ 살 빼는 데 큰 효과 '눈길'
미국 ‘Tnonline’ 색다른 다이어트 방법 심층보도
2020년 07월 24일 (금) 10:26:50 김지혜 ggalba@hanmail.net

커피와 코코아를 섞은 음료를 마시면 살을 빼는 데 매우 효과적이란 해외 기사가 눈길을 모으고 있다.

커피의 카페인이 우리 몸의 갈색 지방을 자극하고 코코아의 항산화 성분이 활성산소를 없애 다이어트에 도움을 준다는 것.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미국의 종합 미디어 채널인 ‘Tnonline.com’은 ‘커피 개선해 당신의 건강 개선’(‘Improve’ your coffee, improve your health)이란 제목의 17일자 기사에서 커피와 코코아의 시너지 효과를 소개했다.

   
커피+코코아 음료.
기사에선 백색 지방ㆍ갈색 지방ㆍ베이지색 지방 등 신체 내 지방의 색깔별 특성이 자세히 기술됐다.

체내 저장된 대부분의 지방은 백색 지방이며 백색 지방은 활동ㆍ운동을 해도 잘 분해되지 않는다. 심하게 추워서 몸을 떨 때 분해되는 갈색 지방은 약 80g이다. 갈색 지방은 얼마 전까지도 포유류의 새끼나 동면 동물에만 존재하고, 성인의 몸엔 없다고 알려져 있었다.

백색 지방은 베이지색 지방의 혼합물이 될 수 있다. 일부 전문가는 백색 지방을 베이지색 지방으로 바꾸는 것이 비만을 해결하는 열쇠라고 주장한다. 굳이 추위에 떨지 않아도 갈색 지방을 태울 수 있는 방법이 커피를 마시는 것이다.

영국 노팅엄 대학 연구진은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 지난해 6월호에 “커피 한 잔을 마시면 갈색 지방을 효과적으로 태울 수 있다”고 발표했다. 커피의 카페인이 갈색 지방을 자극할 수 있는 성분 중 하나란 사실을 입증했다는 것이다.

이 연구를 수행한 노팅엄 대학 의대 마이클 시몬스 교수는 “갈색 지방은 우리 몸의 다른 지방과 다른 방식으로 작용하고 종종 추위에 반응해 당류ㆍ지방을 연소시켜 열을 발생시킨다”며 “(커피를 마셔) 갈색 지방의 활동을 증가시키면 혈당ㆍ혈중 지방 수치를 개선할 뿐 아니라 칼로리를 태우므로 체중 감량에도 도움이 된다”고 지적했다.

기사에선 커피에 코코아를 넣어 ‘코코아 폭탄’(cocoa bomb)을 만들어 마시면 더 나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전했다. 코코아엔 플라보노이드ㆍ플라보놀 등 항산화 성분이 풍부한데, 이 성분은 질병 발생과 노화의 주범인 활성산소를 제거한다.

스트레스 호르몬 코티솔을 조절하고 수면의 질을 향상시키는 미네랄인 마그네슘도 함유하고 있다. 여기에 근육 강화 보충제인 크레아틴을 매일 5∼10㎎과 코코넛 오일, 탈지 우유, 집중력을 높여주는 아미노산인 티로신을 첨가할 것을 권장했다.
 

김지혜의 다른기사 보기  
ⓒ 급식뉴스(http://www.newsf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급식뉴스소개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버전
회사명 : 넥스트채널 | 전화 : 031-429-8590 | 등록번호 : 경기, 아51345 | 등록연월일 : 2009년 11월 19일 | 제호 : 급식뉴스
발행인 : 김경호 | 편집인 : 김경호 | 발행소 : 경기 안양시 만안구 장내로143 3층(안양동 674-269) | 발행연월일 : 2017년 7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호
Copyright 2010 급식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f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