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9.18 수 12:56
> 뉴스 > 상품
     
CJ프레시웨이, 농가 돕고 입맛 돋울 ‘양파 레시피’ 소개
‘아삭아삭’ 양파소박이ㆍ‘새콤, 달콤, 상콤’ 양파피클’ 등
2019년 07월 30일 (화) 10:02:11 김경호 ggalba@daum.net

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대표이사 문종석)는 양파를 주인공으로 농가도 달래고, 입맛도 돋우는 ‘양파 레시피’를 소개했다.

요리의 단맛과 풍미를 책임져 온 양파가 최, 유례없는 풍작과 과잉 공급으로 가격이 폭락하자, CJ프레시웨이가 양파 농가의 시름을 달래는 소비촉진을 위해 양파를 주재료로 한 다양한 조리법을 내놓은 걱.

◆ 아삭아삭 소리부터 시원하다! 한 여름에 제격 ‘양파소박이’
   
 
<재료> 양파 2개(600g), 부추 30g, 절임용 소금 50g, 양념재료 - 고춧가루 60g, 다진 마늘 80g, 다진 생강 5g, 멸치액젓 40g, 까나리액젓 20g, 매실청 30g, 물 80g

<만드는 법>
1. 양파는 뿌리 부분을 살짝 재거하여 밑동을 남겨 다듬고, 세로로 6등분 한다.
2. 자른 양파는 소금물에 1시간 절인다.(절임용 소금 50g, 물 500g)
3. 부추를 2cm 길이로 자른다.
4. 양념 재료를 섞어 준비한다.
5. 양념에 부추를 넣고 섞어주고, 절임 양파 사이사이 준비한 양념을 발라 완성한다.

◆ 양파의 달달한 변신 ‘양파잼’
<재료> 양파 2개(600g), 설탕 200g, 레몬즙 15g
<만드는 법>
1. 양파는 얇게 채 썬다. (건더기가 없는 잼을 원한다면 양파는 강판이나 블랜더에 간다)
2. 냄비에 양파와 설탕을 넣고 중불에서 저어가며 졸인다.

   
 
3. 설탕이 녹고 양파가 투명해지면 약불에서 30분 졸인다. (양파의 수분에 따라 시간은 달라질 수 있는데, 양파의 물기가 없을 때까지 졸인다.)
4. 마지막에 레몬즙을 넣고 5분 졸여 마무리한다.

◆ 새콤, 달콤, 상콤! 어떤 음식에도 궁합 최고 ‘양파피클’
<
   
 
재료> 양파 2개(600g), 풋고추 50g, 절임물 재료 - 식초 400g, 설탕 300g, 소금 30g, 물 600g, 비트 30g, 피클링 스파이스 5g(생략 가능)

<만드는 법>
1. 양파는 기호에 맞게 먹기 좋은 크기로 자른다.
2. 풋고추는 1cm 길이로 자른다.
3. 냄비에 절임물 재료를 넣고 설탕이 녹을 때까지 끊이고, 한 김 식혀 준비한다. 4. 준비한 재료를 저장 용기에 담고 식힌 절임물을 부어준다. 5. 상온에서 반나절 두고 냉장 보관한다.

◆ 셰프의 꿀팁 - 양파 보관법

김혜경 CJ프레시웨이 푸드스타일리스트는 “최근 싼값에 15kg 한 망 상품을 통으로 구매하는 경우도 많은데, 양파는 서로 맞닿으면 물러지기 쉽기 때문에 많은 양을 한 번에 보관할 때는 신문지(키친타월 등)를 활용하는 게 좋다”고 조언했다.

껍질이 있는 상태로 한 개씩 신문지나 키친타월로 싸서 서늘한 곳에 보관하거나, 양파의 껍질을 제거하여 물기 없이 키친타월에 하나씩 싸서 냉장 보관하면 오래 두고 먹을 수 있다. 또한, 양파를 껍질을 제거하여 찌개, 조림 등 용도에 따라 썰어 소분해 냉장 보관하는 것도 좋은 방법 중 하나다.
 


김경호의 다른기사 보기  
ⓒ 급식뉴스(http://www.newsf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급식뉴스소개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버전
회사명 : 넥스트채널 | 전화 : 031-429-8590 | 등록번호 : 경기, 아51345 | 등록연월일 : 2009년 11월 19일 | 제호 : 급식뉴스
발행인 : 김경호 | 편집인 : 김경호 | 발행소 : 경기 안양시 만안구 장내로143 3층(안양동 674-269) | 발행연월일 : 2017년 7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호
Copyright 2010 급식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f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