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9.19 수 11:19
> 뉴스 > 기업
     
“사찰김치 무료 시연회 참가 신청하세요”
풀무원 ‘뮤지엄김치간’ 정관스님과 함께 진행
2018년 04월 15일 (일) 22:55:29 김경호 ggalba@daum.net

풀무원이 올해로 재개관 3주년을 맞은 인사동 김치박물관 ‘뮤지엄김치간’에서 오는 21일 토요일, 백양사 천진암 주지 정관스님과 함께 사찰김치 무료 시연회 ‘마음을 깨우는 맛, 김치’를 갖는다.

다음은 풀무원의 '아주 사적인' 이야기' 블로그에 담긴 소식.

얼마 전 첫 시즌을 종영한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멤버 중 한명인 조세호가 묵언수행을 하는 모습이 방송을 탔는데요. 스님과 두런두런 대화를 나누며 연꽃 만들기를 하는 고요하고 담백한 장면이, 그날의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고 하지요.

평소 빵~ 터지는 웃음을 전하던 예능프로그램이었던 만큼 이다지도 고요한 장면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는 건 우리에게 여러 가지 생각이 들게 합니다. 어쩌면 사람들은 떠들썩한 도심을 떠나 고요한 사찰에서 몸과 마음을 비워내는 경험을 몹시도 원하고 있었기 때문이 아니었을까요?

   
봄의 맛 포스터.
그래서인지 우리 풀사이 가족 여러분 중에도 사찰음식에 관심가진 분들 많으실 텐데요.
사찰음식이라.... 정갈한 모양새에 몸에는 아주 아주 좋을 것 같은데...잘 모르는 준비물도 있을 것 같고, 만드는 법도 복잡할듯하고....!!

어쩐지 다가가기 어렵게 느껴지신다구요? 풀반장의 손에 들어오면 무엇이든 쉽고 간편하게 변신~! 사찰음식에 목말라 계실 풀사이 가족 여러분을 위해 손쉽게 사찰음식을 배울 기회를 소개해드립니다~!

올해로 재개관 3주년을 맞은 인사동 김치박물관 ‘뮤지엄김치간’에서 오는 4월 21일 토요일, 백양사 천진암 주지 정관스님과 함께 사찰김치 시연회 ‘마음을 깨우는 맛, 김치’를 개최한다는 사실~!

이날 시연회에서는 ‘생각을 여는 전통배추김치’와 아이들도 먹기 좋은 ‘슴슴달달한 배추김치’ 두 종류의 사찰김치를 선보일 예정이구요. 시연김치를 풀무원 두부와 함께 맛보는 시간과~ 넷플릭스 <셰프의 테이블> 무료 상영시간도 마련된다고 합니다. (영상 상영은 오전 11시~오후 12시라서 별도 사전예약을 하셔야!) 게다가 4월 21일 토요일, 재개관 3주년 기념일 당일은 입장료까지 무료!

아이들과 함께 참여하실 수도 있으니 4월의 봄날 주말, 인사동 나들이도 할 겸 지금 바로 예약하세요~!

▶예약문의 : museum@pulmuone.com , 02-6002-6477
▶프로그램 자세히 보기 : [김치간 홈페이지 바로가기]

   
 백양사에서 사찰음식 시연중인 정관스님의 모습.
# 알고 계신가요?
정관스님은 사찰음식의 대가로 널리 알려진 분인데요.
2015년 미국 공영방송 PBS-TV의 미국 스타 셰프 에릭 리퍼트의 음식 전문 프로그램 ‘아벡 에릭 시즌3’ 첫 회에 소개되면서 세계적으로 주목받기 시작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진귀한 음식은 무엇일까?
세계의 많은 유명 요리사는 덴마크 코펜하겐이나 미국 뉴욕이 아니라
한국, 그것도 외딴 사찰에서 만들어지는 정관 스님의 사찰음식을 꼽는다“
- <뉴욕타임스> 중에서

특히 2017년에는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기업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다큐멘터리 <셰프의 테이블(Chef’s Table)> 시즌3에서도 정관스님의 사찰음식을 소개했었구요. 정관스님은 이 다큐멘터리 출연을 계기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컬리너리 시네마 섹션에 초청받기도 했답니다.

   
 
◇ 뮤지엄김치간(間) 관람안내

● 주 소 : 서울시 종로구 인사동길 35-4, 뮤지엄김치간(間) 4,5,6층
● 관람시간 : 화~일 오전 10시~ 오후 6시 (마지막 입장 오후 5시 30분)
● 휴 관 : 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 연휴, 추석 연휴, 크리스마스
● 관람요금 : △일반(19세 이상) 5,000원 △8세 이상~19세 미만 3,000원 △36개월 이상~8세 미만 2,000원
● 문 의 : www.kimchikan.com / 02-6002-6456, 02-6002-6477
※ 체험 프로그램에 대한 상세한 문의는 홈페이지, 유선전화를 통해 받습니다.

 

김경호의 다른기사 보기  
ⓒ 급식뉴스(http://www.newsf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급식뉴스소개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넥스트채널 | 전화 : 031-429-8590 | 등록번호 : 경기, 아51345 | 등록연월일 : 2009년 11월 19일 | 제호 : 급식뉴스
발행인 : 김경호 | 편집인 : 김경호 | 발행소 : 경기 안양시 만안구 장내로143 3층(안양동 674-269) | 발행연월일 : 2017년 7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호
Copyright 2010 급식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f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