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6.19 화 10:11
> 뉴스 > 위생/안전/건강
     
“GMO표시 강화ㆍGMO 없는 공공급식” 촉구
시민단체들, 청와대 앞에서 국민청원 기자회견
2018년 03월 12일 (월) 09:39:41 김경호 ggalba@daum.net

“GMO표시제 강화, GMO 없는 공공급식 등 대통령 공약 하루빨리 지켜져야 한다!”

57개 소비자ㆍ학부모ㆍ농민ㆍ환경단체들이 ‘GMO 완전표시제 시민청원단’을 구성해 GMO 완전표시제와 학교급식 GMO 퇴출를 촉구하며 청와대 국민청원을 알리는 공동기자회견을 가졌다.

소비자시민모임, 경실련, 아이쿱소비자활동연합회, 한국농업경영인연합회, 한국YWCA연합회, 환경운동연합, GMO반대전국행동 등으로 구성된 이들 단체는 12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광장에서 ‘GMO 표시 강화ㆍGMO 없는 공공급식’을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문재인 대통령은 ‘GMO 표시제 강화’를 공약으로 약속했고, 식약처장은 거센 여론에 떠밀려 GMO 표시 관련 고시 개정을 거듭 약속한 바 있고 국회에도 GMO 완전표시제를 내용으로 한 법안이 5개 발의되어 있지만 취임 1년이 되어가는 대도 약속을 이행하기 위한 노력이나 아무런 계획도 밝히지 않고 침묵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시민단체들의 GMO 표시 관련 집회 모습.
단체는 이어 “정부 기관인 한국바이오안전성정보센터에서 진행한 조사에 따르면, 매년 80% 이상의 시민이 GMO 완전표시제를 지지하고 있다. 2016~2017년에는 20만 8,721명의 시민이 GMO 완전표시제를 요구하는 서명에 참여했다”면서 “GMO표시제 강화, GMO 없는 공공급식 등 대통령 공약이 하루빨리 지켜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곽금순 한살림연합 상임대표, 김아영 아이쿱소비자활동연합회 회장, 김준식 전국친환경농업인연합회 부회장, 김혜정 두레생협연합회 회장, 박성용 경실련 소비자정의센터 운영위원장, 박인숙 친환경무상급식풀뿌리국민연대 상임대표, 오로지 GMO없는 바른먹거리 국민운동본부, 원영희 한국YWCA연합회 부회장 등 소비자ㆍ학부모ㆍ농민ㆍ환경단체 200여 명이 참가했다.

단체는 “청와대 국민청원으로 GMO 완전표시제를 촉구하는 시민의 목소리가 청와대에 바로 전달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 GMO 완전표시제 시민청원단 참여 주요 단체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뉴스사천 △사천여성회 △사천환경운동연합 △소비자시민모임 △아이쿱소비자활동연합회 △한국농업인경영연합회 △한국YWCA연합회 △환경운동연합 △협동조합디딤돌 △GMO없는바른먹거리국민운동본부 △ GMO반대전국행동(국민과함께하는농민의길 △유전자조작식품반대생명운동연대 △친환경무상급식풀뿌리국민연대 △GMO반대울산행동(준) △GMO없는홍성시민모임 △반GMO경기행동(준) △반GMO경남행동 △반GMO부산시민행동 △반GMO전남행동 △반GMO전북도민행동 △반GMO제주행동 △반GMO충남행동 △반GMO충북행동 △가배울 △가톨릭농민회 △경실련소비자정의센터 △국제슬로푸드한국협회 △기독교환경운동연대 △나눔문화 △녹색당 △녹색연합 △두레생산자회 △두레생협연합회 △사회참여극단돌쌓기 △수도권생태유아공동체생활협동조합 △수원건강먹거리네트워크 △우리농촌살리기운동본부 △익산학교급식연대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국귀농운동본부 △전국농민회총연맹 △전국도시농업시민협의회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전국친환경농업인연합회 △정농회 △참교육을위한전국학부모회 △천도교한울연대 △탈GMO생명살림기독교연대 △평등교육실현을위한전국학부모회 △한국농어촌사회연구소 △한국친환경농산물가공생산자협회 △한살림연합 △행복중심생협연합회 △환경농업단체연합회 △환경정의 △희망먹거리네트워크

김경호의 다른기사 보기  
ⓒ 급식뉴스(http://www.newsf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급식뉴스소개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넥스트채널 | 전화 : 031-429-8590 | 등록번호 : 경기, 아51345 | 등록연월일 : 2009년 11월 19일 | 제호 : 급식뉴스
발행인 : 김경호 | 편집인 : 김경호 | 발행소 : 경기 안양시 만안구 장내로143 3층(안양동 674-269) | 발행연월일 : 2017년 7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호
Copyright 2010 급식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f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