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7.19 목 13:53
> 뉴스 > 기업
     
민간, 농림식품 현장중심 연구개발 지원 확대
농식품부-농진청, 아이디어 지원 바우처 지급도 늘려
2018년 01월 11일 (목) 12:18:01 조용석 ggalba@hanmail.net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진흥청, 산림청이 민간에 대한 예산지원 확대 등을 통해 농림식품 연구개발(R&D) 혁신에 나선다.

농식품부는 11일 ‘현장 눈높이에 맞춘 R&D 혁신계획’ 4대 분야 40대 과제를 발표했다.
농식품부와 농진청, 산림청은 올해부터 전체 R&D 예산의 15%를 의무적으로 민간을 지원하고 2020년에는 이를 22%까지 늘릴 계획이다. 또 민간의 R&D 아이디어 지원을 위한 바우처(정부의 지불 보증 전표) 지급도 확대하기로 했다.

정부는 농림식품 국가 기술경쟁력 확보하고 국산종자 보급률을 높이고자 매년 약 1조원 예산을 농림식품 R&D에 투자해 왔다. 이 결과 딸기, 장미, 난, 참다래, 버섯 등 국산종자 보급률이 2005년 3.7%에서 2010년 23.9%, 2016년 40.8%로 오르는 등 성과도 있었다.

그러나 R&D는 활발히 이뤄지지만 정작 현장 수요와 밀접한 분야에 대한 기술개발이 적고 이미 개발한 기술 활용도도 낮다는 문제 제기가 이어져 왔다. 농식품부와 농진청, 산림청은 지난해 12월 농정개혁위원회를 열어 이 안을 마련했다.

농식품부 등은 또 기업-정부 공동 R&D 매칭펀드를 조성키로 했다.
투자 여력은 있지만 현장 노하우가 부족한 농식품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올해 정부와 농협이 50대 50으로 총 47억원으로 조성 후 농산업체와 자조금단체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 농진청은 개발 기술의 현장 보급을 위해 203명의 현장지원단과 75명의 민간전문가를 활용해 농가 유형별로 맞춤형 컨설팅도 하기로 했다.

조용석의 다른기사 보기  
ⓒ 급식뉴스(http://www.newsf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급식뉴스소개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넥스트채널 | 전화 : 031-429-8590 | 등록번호 : 경기, 아51345 | 등록연월일 : 2009년 11월 19일 | 제호 : 급식뉴스
발행인 : 김경호 | 편집인 : 김경호 | 발행소 : 경기 안양시 만안구 장내로143 3층(안양동 674-269) | 발행연월일 : 2017년 7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호
Copyright 2010 급식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fs.com